:: 케임브리지 연합장로교회 - The Cambridge Korean Presbyterian Church : Boston, MA ::
 

중보자/중보기도! 중보기도의 위력에 대하여!

중보기도는 타인을 위하여 누군가가 하는 기도를 말합니다. 자기의 행복과 안녕을 위하여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이웃의 행복과 안녕을 위하여 기도하는 것을 중보기도라고 부릅니다.

어떤 청년부에서 있었던 :전도사님이 청년부원들에게 우리들은 너무나 우리 자신만을 위하여 기도해 왔는데, 이제는 기도의 폭을 넓혀서 이웃을 위해서 기도해 봅시다라고 제안을 했습니다. 어떤 자매가 전도사님의 도전에 감동을 받았습니다. 자매는 자신에게 좋은 신랑감을 만나게 달라는 기도를 하던 자매입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중보기도를 보기로 했습니다. 그리고는 이렇게 기도하기 시작했습니다. 하나님, 우리 엄마는 지금 좋은 사위가 필요하답니다. 우리 엄마의 좋은 사위를 만나게 주십시요!

 

* 56:7<내가 그들을 나의 성산으로 인도하여 기도하는 집에서 그들을 기쁘게 것이며 그들의 번제와 희생을 나의 제단에서 기꺼이 받게 되리니 이는 집은 만민이.!yMi['h; Alk;l 기도하는 hL;piT]AtyBe이라 일컬음이 것임이라>   

여기서의 집은 누구의 ? 하나님의 집인데, 예루살렘 성전을 가리킵니다. 원래는 예루살렘 성전에는 고자, eunuch 이방인들은 예루살렘 성전 안으로 들어 없습니다. 들어가면 어떻게 됩니다. 기소되어서 돌에 맞아 죽습니다. 그런데 구절에서는 하나님께서 그들을 하나님의 산인 성산, 예루살렘 성전 안으로 모아 들이고 그들이 드리는 제사를 기꺼이 받으시겠다는 폭탄적인 선언을 하고 계십니다. 그래서 우리나라 개역개정 성경은 하나님의 집을 무엇이라고 번역했나요? 만민이 기도하는 집이라고 번역했습니다. 보통 다른 모든 번역들은 하나님의 집은 만민들을 위한 기도의 이라고 번역을 했습니다. 전후 문맥상으로는 세계의 흩어져 살고 있는 모든 족속들이 기도할 있게 허락된 집이라는 말이지만, 전통적으로 되어 있는 번역처럼, ‘만민을 위한 기도의 이라는 번역이 나아 보입니다.

교회는 기도의 , prayer house입니다. 누구를 위하여 기도하는 집입니까? 세상에 흩어져 살고 있는 모든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는 기도의 입니다. 기도는 교회가 해야 하는 본질적인 사역입니다. 교회가 기도를 등한시하면서 하는 다른 모든 사역은 사상누각입니다. 사상누각은 모래 위에 집을 짓는 것처럼 기초가 불안정한 집이 된다는 말입니다. 교회는 기도의 집입니다. 오늘 우리는 기도하러 이곳에 모였습니다. 기도 가운데서도 어떤 기도? 중보기도! 이런 우리의 중보기도를 통하여 세상 모든 사람들이 복을 받게 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

 

성도들이 땅에서 기도하는 중보기도는 위력이 있는가?

14:12<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나를 믿는 자는 내가 하는 일을 그도 것이요,  또한 그보다 일도 하리니, 이는 내가 아버지께로 감이라> 예수 믿는 자는 예수께서 땅에 계실  때에 하셨던 놀라운 기적들을 뿐만 아니라 우리 주님이 하셨던 기적들보다 일도 하게 된다. 이유가 무엇이라고요? 예수께서 하늘에 계시는 아버지께로 가시기 때문입니다. 예수께서 아버지 하나님께로 승천하는 일과 예수 믿는  우리들이 땅에서 행하는 기적과 무슨 상관이 있습니까? 예수께서 십자가와 부활로 하나님의 나라를 성취하신 후에 하늘에 오르셨습니다. 지금은 하늘 보좌에 앉으셔서 우주를 통치하고 계십니다. 우리 주님이 다시 오실 때까지 우리 주님은 우리를 통하여 세상을 다스리고 있습니다. 우리 주님이 땅에 계실 때에 하셨던 놀라운 일들을 우리를 사용하여서 행하고 계십니다. 우리 자신의 믿음이 줄충하여서 기적들이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주님이 우리들이 가지고 있는 믿음을 사용해서 기적을 행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8:34<누가 정죄하리요 죽으실 아니라 다시 살아나신 이는 그리스도 예수시니 그는 하나님 우편에 계신 자요 우리를 위하여 간구하시는 자시니라  >

7:25<그러므로 자기를 힘입어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들을 온전히 구원하실 있으니 이는 그가 항상 살아 계셔서 그들을 위하여 간구하심이라>

우리 주님 예수께서 하늘 위에서 성부 하나님께 비시기에 놀라운 기적이 우리의 기도를 통하여 일어납니다.

착각하면 안됩니다.

 

어느 천둥 번개 치는 딱다구리가 나무를 부리로 쪽고 있었습니다. 그랬더니 갑자가 나무가 꺾여서 땅에 넘어 졌습니다. 순간 딱다구리가 과연 부리가 엄청난 힘이 있는 모양이구하면서 자만에 빠졌습니다. 나무가 쓰러진 것은 딱다구리의 부리의 힘이 아니라 천둥번개가 나무를 쳤기 때문에 나무가 부러 것인데, 딱다구리가 오해했지요. 우리도 오해하면 안됩니다. 기적이 우리의 믿음 때문에 일어난 것이 아니라 우리 하나님께서 우리의 믿음을 사용해서 역사를 일으키셨음을 한시도 잊어서는 안됩니다. 

 

18:22-33/아브라함의 소돔성을 위한 중보기도:

소돔과 고모라, 아드마와 스보임, 소알-다섯 개의 성읍이었습니다. 중에서 4개의 성읍이 멸망당하였습니다. 소알만은 제외! 누구 때문에 때문에!

소돔성을 위한 아브라함의 중보기도;6 간구했다! 소돔성에 의인 10명이 없어서 멸망당하였다. 그러나 아브라함의 간구는 소돔성에 살고 있는 롯은 살려 있었다. 하나님께서 6번의 아브라함의 간구 밑바닥에 흐르고 있는 롯에 대한 불타는 심정을 읽으셨다. 이심 전심의 비법! 말은 안해도 하나님은 아브라함의 마음을 아셨다. 

24-의인 50

28-의인 45

29-의인 40

30-의인 30

31-의인 20

32-의인 10

 

아브라함이 소돔성 멸망을 막아 보기 위하여 하나님의 공의 기초로 탄원했습니다. 소돔성을 멸망시킨다면 거기에 있는 의인들은 아무 없이 함께 멸망 되는 것이니 이것은 하나님의 공의에 합당하지 않다는 것입니다. 논리를 가지고 하나님을 6번이나 설득시켰습니다. 소돔성의 멸망은 성안에 살고 있는 사람들과 성안에 있는 모든 것이 속에 묻히는 멸망을 가리킵니다. 멸망은 19:24-25절에 기록되어 있지요:여호와께서 하늘 여호와께로부터 유황과 불을 소돔과 고모라에 비같이 내리사 성들과 들과 성에 거주하는 모든 백성과 땅에 것을 엎어 멸하셨더라&p'h! 완전한 파멸이지요. 아브라함이 소돔과 고모라 멸망을 철회해 달라고 요청했는가? 소돔 성에 살고 있는 조카 롯의 일족들 때문이었습니다. 소돔과 고모라의 멸망과 함께 롯의 가족도 모두 죽어야 판이거든요. 롯과 그의 가족은 멸망을 전혀 몰랐습니다. 소돔과 고모라의 멸망을 미리 알고 있는 이는 아브라함 밖에는 없습니다. 비밀을 알았기에 아브라함이 하나님께 간구하는 아닙니까?

 

어떤 사회이든지 사회의 타락과 멸망을 막는 최후의 보루로 세운 사람들은? 그리스도인들! 소돔 성에 있는 롯은 실패한 그리스도인의 전형! 하나님께서 사회가 하나님이 보시기에  뜨고 없을 정도로 타락했기에 심판하지 않을 없었지만, 예수 믿는 내가 사회 안에 있기에 심판을 연기하고 계신다. 적어도 내가 이런 존재라는 자존감을 가지고 믿음을 지켜 내야 한다. 세상 사람들도 우리는 타락했지만, 만은 타락해서는 안된다 라는 기대를 우리에게 걸고 있다.

 


섬김이1

2018.10.15 07:20:11

2018년 10월 12일 금요기도회 설교 음성파일입니다

http://churchboston.org/sermon/2018/10122018.mp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8 금요기도회(11/16/2018) [1] 김영호목사 2018-11-19 51
557 금요기도회(11/9/2018) [1] 김영호목사 2018-11-12 19
556 금요기도회(10/26/2018) [1] 김영호목사 2018-10-28 29
» 금요기도회(10/12/2018) [1] 김영호목사 2018-10-14 31
554 금요기도회(10/5/2018) [1] 김영호목사 2018-10-07 33
553 금요기도회(9/28/2018) [1] 김영호목사 2018-10-01 41
552 금요기도회(9/21/2018) [1] 김영호목사 2018-09-23 49
551 금요기도회(9/14/2018) [1] 김영호목사 2018-09-17 34
550 금요기도회(9/7/2018) [1] 김영호목사 2018-09-09 45
549 금요기도회(8/31/2018) [1] 김영호목사 2018-09-03 57
548 금요기도회(8/24/2018) [1] 김영호목사 2018-08-27 59
547 금요기도회(8/17/2018) [1] 김영호목사 2018-08-20 56
546 금요기도회(8/10/2018) [1] 김영호목사 2018-08-13 48
545 금요기도회(8/3/2018) [1] 김영호목사 2018-08-06 48
544 금요기도회(06/01/2018) [1] 김영호목사 2018-06-13 91
543 금요기도회(05/18/2018) [1] 김영호목사 2018-05-22 62
542 금요기도회(05/11/2018) [1] 김영호목사 2018-05-15 48
541 금요기도회(05/04/2018) [1] 김영호목사 2018-05-08 48
540 금요기도회(04/27/2018) [1] 김영호목사 2018-04-30 39
539 금요기도회(04/20/2018) [1] 김영호목사 2018-04-24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