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케임브리지 연합장로교회 - The Cambridge Korean Presbyterian Church : Boston, MA ::
 

첫째로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하여 우리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그렇게 무서워하고 떨게 만드는 사망은 우리가 지은 죄 때문에 일어난 일임을 선포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아담과 같은 동일한 죄를 짓지는 않았지만, 아담처럼 죽음을 맞이하게 됩니다. 무엇 때문에 내게 이런 결과가 일어납니까? 대표성의 원리가 작용하고 있습니다. 대표성의 원리는 아담이 에덴 동산에서 죄를 지었던 것은 아담이 홀로 지은 것이 아니라 우리들도 아담과 함께 죄를 지었다는 말입니다. 아담이 그 동산 안에서 선악과를 먹었을 때에 아담이 우리들 감싸 안으면서 우리를 대표하여서 선악과를 먹었습니다. 이런 영적인 원리를 대표성의 원리라고 부릅니다.

둘째로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하여 우리 하나님께서는 인생들이 죽음을 이길 수 있게 하기 위하여 한 인물을 준비했고, 그 인물이 순종함을 통하여 많은 인생들을 살려 내시겠다고 선포하고 있습니다. 생명의 법칙도 또한 대표성의 원리에 의하여 지배됩니다. 죄로 인하여 하나님과의 관계가 끊어져 있고, 영혼이 죽어 있는 우리들이 죄 사함을 받고 생명에 이를 수 있는 길도 오직 한 사람에 달려 있습니다. 그 사람이 누구입니까? 그 한 사람이 바로 우리 주님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우리 주님 예수께서 아담이 그랬던 것 같이 우리 믿는 자들을 끌어 안으시면서 우리를 대표하시는 분이십니다. 그는 그런 위치에서 우리의 죄를 사하기 위하여 십자가에 못박혔습니다. 이것을 오늘 본문 말씀은 의로운 한 행동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아담이 에덴 동산에서 선악과를 따먹은 것이 죄 된 행동이었다면, 예수께서 십자가에서 피흘리신 사건이 의로운 한 행동입니다. 예수께서 십자가에 못박혀 죽을 때에 예수 믿는 우리도 예수와 함께 십자가에 못박혀 죽었습니다. 예수께서 다시 사셨을 때에 우리도 예수와 함께 다시 살았습니다.  우리가 아무 일도 하지 않았지만 아담 안에 있었기에 우리는 죄인이 되어 정죄를 당하였습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는 아무 선한 일도 하지 않았지만 그러나 우리들이 예수 안에 들어가 있기에 우리는 의인이 되어 생명을 누리게 되었습니다.

한 분 예수 그리스도의 순종은 의를 낳고, 의는 칭의를 낳고, 칭의의 결과로 생명이 왔고, 생명의 결과로 은혜가 왕 노릇 하는 시대가 열렸습니다. 아담의 범죄로 인하여 그 후손들이 그 동산에서 누릴 수가 있었던 모든 것을 잃었지만 그러나 아담의 표상, 아담의 모형, 2 아담인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예전에 누리던 것을 회복할 뿐만 아니라 옛 것 보다 더 나은 복을 누리게 되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내포하시면서 대표하여서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다시 살아나심으로 우리는 엄청난 복을 누릴 수가 있게 되었습니다. “여기에 모든 것이 있고, 그 이상도 있다라고 말할 수가 있게 되었습니다. 아담 안에 있는 그 후손들이 죽음이라는 절망 앞에서 전혀 기대할 수도 없던 것들을 예수님 안에서 찾아 내게 되었습니다.    


켐연장

2017.03.07 07:41:40

2017년 3월 5일 주일예배 설교 음성 파일입니다.

http://churchboston.org/sermon/2017/03052017.mp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4 나의목자 예수(시23:1-6) [1] 김영호 목사 2017-03-27 62
613 마음에 불평이 일어날 때(출17:1-7) [1] 김영호 목사 2017-03-20 56
612 중생이란 무엇인가(요3:1-17) [1] 김영호 목사 2017-03-13 48
» 대표자 사상(롬5:12-19) [1] 김영호 목사 2017-03-06 57
610 샛별이 떠오르기까지(벧후1:16-21) [1] 김영호 목사 2017-02-27 67
609 왕같은 제자장(벧전 2:4-10) [1] 김영호 목사 2017-02-20 84
608 선택과 결단의 신앙(신30:15-20) [1] 김영호 목사 2017-02-13 66
607 당신의 등불은 켜져있는가?(마5:13-20) [1] 김영호 목사 2017-02-06 48
606 하나님이 바라시는 것(미6:1-8) [1] 김영호 목사 2017-01-30 72
605 주님과 함께 거하는 자(요1:29-42) [1] 김영호 목사 2017-01-16 78
604 예수,하나님의 기름부음 받은 메시야(마3:13-17) [1] 김영호 목사 2017-01-09 58
603 2016-2017 송구영신 예배 <말 4:4-6> [1] 켐연장 2017-01-05 69
602 신앙,장애물경기(마2:13-23) [1] 김영호 목사 2017-01-02 63
601 평강의왕(사9:1-7) [1] 김영호 목사 2016-12-26 41
600 나는누구인가(롬1:1-7) [1] 김영호 목사 2016-12-19 49
599 오실그분(마11:2-11) [1] 김영호 목사 2016-12-12 49
598 천국운동(마3:1-17) [1] 김영호 목사 2016-12-05 47
597 기다림(마24:36-44) [1] 김영호 목사 2016-11-28 46
596 진짜감사(합3:16-19) [1] 김영호 목사 2016-11-20 45
595 내양을 먹이라 (요21:15-23) [1] 김영호목사 2016-11-14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