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케임브리지 연합장로교회 - The Cambridge Korean Presbyterian Church : Boston, MA ::
 

이삭의 셋째 아들은 실존인물이 아니고 가상적인 인물입니다. 에서의 단점과 야곱의 단점을 털어 버리고 오직 에서의 장점과 아곱의 장점만을 지닌 가상적인 이삭의 아들입니다

우선 야곱부터 생각해 봅시다. 둘째 아들로 야곱이 태어 났으니 장자권도 받을 수가 없고, 또 축복권도 받을 수 없으니, 그러나 그것을 대단히도 가지고 싶었거든요, 그래서 아버지를 속이고 형의 약점을 이용해서 손에 넣었거든요. 윤리와 도덕은 확실히 잘못되었지만, 믿음은 크고 위대했습니다. 믿음이 없었다면 그런 짓 벌리겠어요.

이번에는 에서에게로 눈을 돌려 봅시다. 에서는 어떤 장점과 단점을 가지고 있나요? 에서는 윤리적으로나 도덕적으로는 멋있는 인물이나 믿음이 없는 인물입니다. 히브리서 12:16절에는 에서를 망령된 자라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에서는 세상적인 관점에서는 멋있고 매력적인 사람이었지만 에서는 영적인 관점에서는 하나님께 버림받은 인물의 전형입니다. 윤리와 도덕으로는 바르게 살았을지 모르지만 그러나 영적인 관점에서는 모자라는 그야말로 망령 난 삶을 살았던 인물이 에서입니다.

에서는 세상 윤리나 도덕에서 있어서는 흠잡을 데가 없지만, 영안이 열리지 않아서 현세적인 것에 가치를 두고 사는 약점이 있는 인물이고, 야곱은 영안이 열려서 영적인 것에 가치를 두고 사는 사람이지만, 윤리와 도덕은 바닥 상태에 있는 사람입니다. 이 두 사람은 우리가 배우고 받고 따라가야 할 완전한 모범은 아닙니다.

그러면 이삭의 셋째 아들은 어떤 유형의 아들입니까?  야곱이 가진 장점과 에서가 가진 장점만을 가진 아들이 이삭의 셋째 아들입니다. 야곱의 강한 믿음을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또한 에서의 장점인 세상적인 윤리와 도덕도 갖춘 사람입니다. 

십자가 신앙, 부활 신앙을 갖추고 있으면서도 참되고 진실한 깨끗한 윤리적으로나 도덕적으로 흠잡을 데 없는 고결한 삶을 악과 어두움이 가득 차 있는 세상 속에서 살아 내는 하나님의 자녀가 이삭의 셋째 아들의 삶의 스타일입니다.  교회에서 형제들에게 존경을 받을 뿐만 아니라 교회 밖 세상에서도 세상 사람들로부터 존경과 신망을 받는 인물이 이삭의 셋째 아들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이삭의 셋째 아들의 표상입니다. 그는 완전한 믿음을 소유했고, 완전 무결한 윤리적 삶을 살았던 인물이십니다. 우리들은 예수님처럼 살면 됩니다. 우리는 예수의 정신, 예수의 영으로 살아 가면 됩니다. 하나님을 대하여는 완전한 믿음으로 이웃들에 대하여는 진실하고 바르게 살면 됩니다.


남상민

2018.08.22 11:04:35

2018년 8월 19일 주일 설교 음성파일입니다

http://churchboston.org/sermon/2018/08192018.mp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3 진정한 감사(합3:17-18) [1] 김영호목사 2018-11-19 5
682 빈집의 비유(눅11:24-26) [1] 김영호목사 2018-11-12 27
681 악한 포도원 농부의 비유(마21:33-46) [1] 김영호목사 2018-11-05 25
680 선한사마리인의비유(눅10:29-37) [1] 김영호목사 2018-10-28 19
679 종의의무비유(눅17:7-10) [1] 김영호목사 2018-10-14 47
678 가라지의 비유(마13:24-30,36-43) [1] 김영호목사 2018-10-08 31
677 큰 잔치 비유(마22:1-14) [1] 김영호목사 2018-10-01 47
676 복음의 세일즈맨(마9:35-10:8) [1] 김영호목사 2018-09-23 61
675 달란트비유(마25:14-30) [1] 김영호목사 2018-09-17 73
674 하나님의 끈질긴 사랑(눅15:1-10) [1] 김영호목사 2018-09-10 85
673 누룩과 겨자씨의 비유(마13:31-33) [1] 김영호목사 2018-09-03 76
672 요담의우화(삿9:7-21) [1] 김영호목사 2018-08-27 75
» 이삭의 셋째 아들(창25:19-26) [1] 김영호목사 2018-08-20 76
670 예수향기 날리면서(호14:4-9) [1] 김영호목사 2018-08-13 62
669 바울의 사람들(딤후4:9-12) [1] 김영호목사 2018-08-06 69
668 부르심에 합당한 생활(벧전1:17-23) [1] 김영호목사 2018-07-30 73
667 질그릇 속에 담긴 보화(고후4:5-12) [1] 김영호목사 2018-06-04 102
666 성령님의탄식(롬8:22-27) [1] 김영호목사 2018-05-21 80
665 예수생명(요일5:9-13) [1] 김영호목사 2018-05-15 47
664 열매를 많이 맺자면(요15:1-8) [1] 김영호목사 2018-04-30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