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케임브리지 연합장로교회 - The Cambridge Korean Presbyterian Church : Boston, MA ::
 

우리 주님 예수께서 이 땅에 오실 때에 우리와 똑같은 모습으로 혈과 육을 입으시고 오셨습니다. 이것을 신학적인 용어로는 성육신이라고 부릅니다. 우리 주님이 왜 사람이 되시지 않으면 안되었는가? 우리 주님이 성육신 함으로 인하여 우리들에게는 어떤 유익이 있겠습니까?

첫번째로 우리들로 하여금 하나님의 영광에 들어가게 끔 만들어 주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구원하여 주신 목적이 무엇일까요? 하나님의 영광에 들어가게 하는 일이 아닙니까? 하나님의 영광이란 무엇입니까? 하나님의 빛을 말합니다. 영계는 이 빛으로 가득차 있습니다. 우리들이 이 세상을 하직하고서 들어가는 세계가 바로 이런 빛난 영적인 세계입니다. 우리 주님은 그런 구원의 창시자, 개척자이십니다. 하나님의 영광으로 나아가는 길이 없던 그 시대에 우리 주님이 친히 오셔서 우리를 위하여 그 길을 닦아 주셨습니다. 우리로 하여금 그 길로 하늘 영광에 이르도록 말입니다. 하늘의 영광을 볼 수가 있다면 세상의 부도, 세상의 가난함도 세상의 억울함도 그 어떤 세상적인 것도 우리의 믿음과 마음을 흔들지 못할 것입니다.

두번째로 우리 주님의 성육신으로 마귀가 멸망을 당하였고 우리는 죽음과 죽음의 공포에서 해방될 수가 있게 되었습니다. 마귀가 우리 주님의 승리로 결정적인 패배를 맞았습니다. 마귀가 멸절되었다는 의미가 아니라 마귀가 세력을 잃어 버리고 우리에게 크게 영향력을 그전 처럼 행사하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마귀는 죽음과 죽음이 주는 공포를 통하여 인생들을 시험합니다. 마귀는 부단히 그것을 통하여 하나님을 믿는 믿음을 떨어뜨리고 배반하도록 만들려고 힘씁니다. 이것이 마귀의 일의 본질입니다. 죽음이 주는 독소는 공포며 두려움입니다. 나사렛 예수께서 그가 죽으심으로 죽음과 죽음의 공포를 이기시었습니다. 우리 주님이 죽음과 죽음의 공포에서 우리를 풀어내어서 살리셨습니다.

셋째로 우리 주님이 성육신 하신 이유는 대제사장 되기 위해서입니다. 대제사장 되시는 목적은 우리의 죄를 사하고, 시험 당하는 우리를 도와 주기 위해서입니다. 우리 주님은 능히 우리를 도우실 수가 있습니다. 그는 도울 마음 뿐만 아니라 동시에 우리를 도울 능력도 갖추고 있습니다. 시험과 유혹에서 우리를 건져 내시길 원하십니다. 우리가 우리 주님께 나를 도우소서라고 부르짖을 때에 말입니다. 그리스도인의 최선은 옆에 계신 우리 주님을 부를 때입니다. 시험이 없는 신앙 생황은 없습니다. 우리는 기도합니다. 시험이 없는 신앙생활를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시험을 당해지만 그 시험 속에서 승리하게 해달라고 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599 참된헌신(요12:1-8) 김영호 목사 2010-03-22 5637
598 하나님의 끈질긴 사랑(눅15:1-10) file 김영호 목사 2009-08-17 5630
597 죄사함과 헌신(눅7:36-50) 김영호 목사 2010-06-14 5629
596 보혜사가 임하시면(요14:8-17) [1] 김영호 목사 2010-05-27 5626
595 성령님의 탄식(롬8:22-27절) 김영호 목사 2006-06-05 5620
594 취임설교(눅4:14-21) [1] 김영호 목사 2007-01-23 5598
593 알파와 오메가(계1:4-8) 김영호 목사 2010-04-11 5587
592 심판주의 강림(말3:1-6) 김영호 목사 2009-12-06 5580
591 기다리시는 하나님(눅13:1-9) 김영호 목사 2010-03-09 5576
590 너희가 과실을 많이 맺으면(요15:1-8) 김영호목사 2006-05-18 5575
589 목회자의면류관(살전2:13-20) file 김영호 목사 2009-09-21 5565
588 내집을채우라(눅14:15-24) file 김영호 목사 2009-09-16 5563
587 하나님이 바라시는 것(미6:1-8) 김영호 목사 2011-02-05 5561
» 우리와 같은 분이 있기에(히2:10-18) 김영호 목사 2010-12-26 5560
585 남은자사상(롬9:19-29) [1] 김영호 목사 2007-04-29 5556
584 같은 마음과 같은 뜻으로(고전1:10-18) 김영호 목사 2011-01-24 5551
583 오신 새왕(눅2:1-14) 김영호 목사 2010-12-20 5549
582 하나님의부르심(렘1:4-10) 김영호 목사 2010-02-02 5539
581 양자의 영을 받게되면(롬8:12-17) file 김영호 목사 2009-06-08 5524
580 내가 네게 어떻게 하랴(호6:4-11) 김영호 목사 2010-10-05 5518